심해 아귀(기사 요약)

심해 아귀(기사 요약)

https://news.v.daum.net/v/20200731151606743

제목 : ‘100년 수수께끼’ 풀렸다..심해 아귀가 암수한몸이 된 까닭

출처 : 한겨례

요약 : 깊고 어두운 심해에 사는 심해 아귀의 일종은 상상을 초월하는 방식으로 번식한다. 바로 수컷이 자신의 독립성을 포기하고 암컷 일부가 되는 방식이다. 19세기까지 아귀는 암컷만 있다고 알려졌었다. 낚싯대에서도 큰 입이 없는 수컷이 잡혔지만 다른 종으로 구분했다. 1922년 아이슬란드의 생물학자인 비아르니 자에문손은 암컷 몸에 두 마리의 작은 수컷이 결합한 심해 아귀를 발견했다. 그러나 그저 새끼가 어미에게 들러붙어 있는 것 같다고만 했을 뿐이다. 1924년에 영국 자연사 박물관에서 이들이 암컷과 수컷이라는 것을 밝혔다. 그리고 이로 인해서 아귀의 극적인 번식 방법이 드러났다. 심해의 아귀들은 페로몬을 통하여 암컷을 추적한다. 그리고 암컷의 배를 물어 상처를 낸 후 결합한다. 이때 피부와 혈관까지도 융합된다. 수컷에게 필요 없어진 눈, 지느러미, 내장은 사라지고 암컷의 영양분으로 살아가는 기생충처럼 바뀐다. 척추동물들은 다른 생물체의 침입을 꺼리고 그에 대하여 강력하게 대응하는 면역체계를 갖추고 있다. 그렇기에 장기이식을 할 때도 거부 반응을 억제하는 약을 투입해야 한다. 그러나 심해 아귀는 이러한 침입을 감지할 수 없고 T세포도 거의 ᅟᅪᆯ성화 되지 않았기에 우리와 다른 면역체계를 가지고 있고 이로 인하여 결합하는 방식의 번식이 가능한 것이다.

한 줄 요약 : 아귀는 수컥이 암컷의 배에 상처를 내어서 결합하는 방식으로 번식하는데, 이는 우리와 다른 면역체계를 가지고 있어서 가능한 것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