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 거래(기사 요약)

중고 거래(기사 요약)

https://news.v.daum.net/v/20200605060003833

제목 : 옛날 장난감 10배에 사고, 중고차 보러가는 ‘금수저’들

출처 : 머니투데이

요약 : 코로나19 때문에 일어난 경제 한파 속에서 중고 제품을 사고 파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당근 마켓 등의 새로운 중고거래 플렛폼들도 급성장 하고 있다. 가격 뿐만이 아니라 중고거래의 재미와 경험추구 성향, 실용주의가 그 배경에 깔려 있다. 밀레니엄 세대와 주부들도 중고거래를 애용하고 있다. 대기업 직장인 심모씨는 어릴 적에 즐겨 본 애니메이션 장난감을 모으는 게 취미다. 예날에는 10000원만 있어도 살 수 있는 장난감들이 10만원에 올라와 있어도 거래를 요청한다. 희소한 가치와 중고시장에서 물건을 살 떄 느끼는 재미 때문이다. 착한 소비이지만, 당당히 말하기는 꺼려지는 게 중고품에 대한 인식이였다. 그러나 최근 들어 그 인식이 급격하게 변하고 있다. 젊은 사람들 뿐만이 아니라 부자들에게도 중고품을 선호하는 인식이 생기게 된다. 대표적인 플렉스의 방식 중 하나로 탈바꿈 한 것이다. 현재 한국의 중고 거래 시장은 20조에 이를 것으로 추산 된다. 2008년 4조 원 대 였던 시장이 5배나 급성장 했다. 또한 중고차 거래를 찾는 사람들의 수도 증가했다. 그들이 찾는 것은 가선비 조은 실용적인 차량이 아니라, 형형색색의 비싼 포르쉐, 람보르기니, 페라리 등이 목표이다. 이런 성장에는 당근마켓 등의 새로운 중고 거래 플렛폼의 도움이 크다.

한줄 요약 : 중고 거래나 중고차를 찾는 젊은 사람들이나 혹은 부자와 같은 사람들이 중고거래 플렛폼의 성장으로 늘어나고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