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기사 요약)

커피(기사 요약)

1boon.daum.net/interbiz/5ecc5c3c3faf2d0a6133b0b9

제목 : 인류의 80%가 복용하는 자본주의의 마약… 당신은?

출처 : 인터비즈

요약 : 400년 전에는 커피는 아프리카의 이디오피아와 중등 지방 말고는 알려지지 않았다. 전설에 따르면 어느 염소지기가 염소가가 커피를 먹고 밤에 잠을 자지 않고 뛰어다니는 걸 봤다는 이야기다. 커피는 자신을 보호하기 위한 화학물질을 만든다. 이 화학물질이 인간에게 흡수되면 활력이 넘치게 된다는 사실은 나중에 알려졌다. 이 물질이 바로 가장 많은 사람이 사용하는 약물 카페인이다. 사람들은 이제 깨어있기 위해서 더 열심히 일하고 공부하기 위해서 잠에서 깨어나기 위해서 인휴의 80%가 커피를 마신다. 전 세계의 2700만 에이커의 땅에서 2500만의 농가에서 키우는 작물이기도 하다. 커피가 들어오기전 사람들은 알코올이 함유된 술을 마셨다. 그러나 노동자들이 공장에서 일하게 된 후 부터는 술을 마실 수 없게 되었다. 커피는 취할 우려도 없었고 노동자들의 집중력과 체력까지 올려 주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커피가 좋은 영향만 가져다 준 것은 아니다. 유럽인들은 커피를 위해서 아메리카와 남아메리카를 식민지화 하고 원주민들을 착취하기 시작했다. 특히 경제 대공황이 시작된 후 부터는 더욱 그랬다. 그 때 미국에서는 커피가 노동을 위한 역말이 되어갔다. 미국에서는 커피를 마시는 휴식시간을 주었다. 그러자 일의 능률이 크게 올라갔다. 그러나 환경이 오염되어 가면서 점점 커피를 심을 공간이 줄어들고 있다. 이처럼 커피에는 다양한 역사가 들어있다.

나의 의견 : 커피가 아무리 일의 능률을 올려주고 피로를 줄여 준다고 하더라도 카페인은 약물이고 골다골증을 유발하는 등 몸에 좋지 않다고 생각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